[한국경제TV]폴라리스쓰리디, AI 자율주행 딜리버리 로봇 ‘이리온’ 2024 호텔페어 참가

2024-04-02

폴라리스쓰리디, AI 자율주행 딜리버리 로봇 ‘이리온’ 2024 호텔페어 참가


로봇 제조기업 ㈜폴라리스쓰리디(대표 곽인범)가 자사의 AI 자율주행 딜리버리 로봇 이리온이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되는 2024 호텔페어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라한호텔, 대구 호텔수성, 고메스퀘어 등에 납품되어 그 효율성이 검증된 바 있는 자율주행 서빙로봇 이리온에 이어 폴라리스쓰리디 연구소가 출시하는 다층 이동 AI 자율주행 딜리버리 로봇이다.

호텔에서 발생 중인 불필요한 인건비를 줄여주고,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단순 노동을 대신해주는 딜리버리 로봇 ‘이리온’은 엘리베이터, 스피드 게이트 등과 연동한 연동형과 더불어, AI 로봇팔을 탑재하여 엘리베이터 버튼을 스스로 조작하는 비연동형으로도 사용 가능하다.

호텔의 비품과 생수, 수건, 어메니티 등의 단순 객실 서비스를 딜리버리 로봇이 대신 처리할 수 있으며, 대부분의 고급 호텔에 입주 중인 편의점, 카페, 뷔페 등의 POS와 연동하여 주문이 들어오면 로봇이 직접 객실로 배달하는 배송 서비스가 가능하다.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배달 수수료로 추가 수익화도 가능하며, 저녁 늦은 시간 발생하는 야식, 룸서비스 등의 객실 서비스 또한 딜리버리 로봇이 대신할 수 있다.

호텔 내에서 사용 중인 서빙로봇과 함께 객실까지 다층 이동이 가능한 딜리버리 로봇이 연동, 협업할 수 있어 활용 시너지가 날 것으로 보인다.

폴라리스쓰리디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이는 딜리버리 로봇 ‘이리온’은 국내 최정상 자율로봇 전문가들을 갖춘 폴라리스쓰리디 연구소에서 그 기술력을 도입하였다”며 “호텔 별 맞춤으로 저비용 고효율 로봇 활용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해당 제품은 출시를 기념하여 사전 예약가 월 렌탈료 99만원, 호텔페어에서 1대 계약 시 서빙로봇 1대를 추가로 제공하는 1+1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며, 공식 제품 출시 전 호텔에서 실증 테스트(PoC)를 우선 진행 시 깜짝 추가 혜택도 제공될 예정이다.

기사 원문 보기